리딩멘토와 함께읽는 이달의 책

2018.09

감정코칭은 아이뿐 아니라 부모도 함께 성숙해지는 과정이다

리딩멘토

전 펭귄클래식 대표, <마녀체력>의 저자이자 100권이 넘는 책을 만든
이영미 출판 에디터

좋은 부모가 되기를 갈망하는 부모들에게 적합한 필독서

많은 부모가 알게 모르게 아이에게 언어적 폭력을 휘두르고 있습니다. 더더욱 심각한 점은, 정작 부모 자신은 그런 행동이 아이의 마음에 얼마나 깊은 상처를 남기는지, 더 나아가 부모에게 등을 돌리게 만든다는 사실조차 모를 때가 많습니다.

따라서 사실 아이를 키우는 부모라면 누구나, 혹시 스스로가 그런 말들을 스스럼없이 쓰고 있는 건 아닌지, 《내 아이를 위한 감정코칭》을 통해 꼭 점검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감정 표현에 서툴거나 자녀와 대화를 나누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버지들이 읽어 보면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감정코칭은 먼저 아이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서 아이와 유대감과 신뢰감을 형성한 뒤에, 조금씩 어른의 모습으로 성장해갈 수 있도록 인내하면서 함께 동참해주는 멘토링 과정입니다. 감정코칭이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일은, 부모와 자녀 간에 커뮤니케이션 통로를 늘 열어놓는 것인데요, 특히 아이가 감정코칭으로 얻은 효과는 평생 유지될 만큼 큰 선물이 된다고 합니다. 아이가 스스로 원하는 바를 분명히 알고 찾을 수 있도록, 마음속에 GPS를 심어주는 것과 같기 때문이지요.

이러한 감정코칭은 단순히 부모와 아이 사이에서만 효과적인 과정이 아니라, 한 인간으로 성숙해지기 위한 기본적인 능력입니다. 따라서 이 책은 부모 자신들도 자기감정을 다스리고 표현하는 법을 배울 수 있는 책입니다.

존 가트맨, 최성애, 조벽 지음 | 한국경제신문사 출판 | 낭독 홍후백, 김미소 성우